◎ 이름:홈지기 (modeler@chol.com) (41 남 청원)
◎ 홈페이지:http://www.modeler.kr
2010/10/26(화) 12:30 (MSIE7.0,WindowsNT6.1,Trident/4.0,SLCC2,.NETCLR2.0.50727,.NETCLR3.5.30729,.NETCLR3.0.30729,MediaCenterPC6.0,InfoPath.2) 115.137.53.14 1366x768
◎ 조회: 1374 회
작심삼일하기  

작심삼일하기
 

 어떤 명의가 아프다고 찾아온 환자에게 3가지 질문을 했다고 한다.

 “잘 먹습니까?” “예.”

 “잘 잡니까?” “예.”

 “잘 쌉니까?” “예.”

 “당신은 아픈 것이 아니니 돌아가시오.”

 건강을 유지하는 비결은 잘 먹고 잘 자고 잘 싸는 것이다.


 음식을 먹기만 하고 배설하지 않으면 살 수 없는 것이 자연의 이치이듯이 마음도 마찬가지다. 우리는 ‘마음을 먹는다’라는 표현을 쓰는데, 마음을 먹기만 하고 버리지 못한다면 그 사람은 결코 오래 가지 못할 것이다.

 그런데, 지금까지 우리사회는 마음을 굳세게 먹고 단단하게 묶어서 목표를 향해 돌진하는 것만을 중요한 덕목으로 강조했지 마음을 버리고 비우는 것을 연습하지 못했다. 그러나, 생각해보면 몸 속에 들어간 음식물이 너무 오래 머물면 부패하듯이 마음도 너무 오래 머물면 욕심과 고정관념으로 썩고 허황된 생각으로 변질되기 마련이다.


 작심삼일(作心三日)은 마음먹은 게 3일도 못 간다는 부정적 의미로 쓰이지만, 3일마다 옛 마음을 버리고 새로운 마음으로 갈아주라는 뜻으로도 해석할 수 있다. 실은 버리고 비우고 떠나는 것이 더 어려운 일이다.

 사업의 성공이나 우리의 꿈을 이루는 것에도 동일한 원리가 적용된다는 생각이 든다. 사업이나 꿈에 마음이 굳게 묶여있어서는(結心) 오히려 결실(結實)을 맺을 수 없다. 거기서 마음을 버려야 즉, 결심하지 않아야 결실이 맺어지는 역설이 세상사의 이치는 아닐까?

     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답변/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/삭제     이전글 다음글                  
번호제 목이름작성일조회
8192  경쟁의 미래 홈지기  11/03 [23:32]969
8191  모형 관련 사이트 업데이트 및 정리 홈지기  10/27 [00:22]1312
8190  작심삼일하기 홈지기  10/26 [12:30]1374
8189  F-16 Cockpit 홈지기  10/25 [16:57]6043
8188  화장실 청소로 졸업한 유학생 홈지기  10/25 [15:23]1902
8187  얼리어답터와 헝그리어답터, 디지털 스와프족 홈지기  10/22 [18:24]1338
8186  지하철에서 100% 앉아가는 방법 홈지기  10/19 [18:12]1600
8185  아파야 산다 홈지기  10/12 [22:59]1161
8184  우리를 의심하기 홈지기  10/05 [23:55]1047
8183  네 소리를 질러 봐 홈지기  09/29 [11:19]1024

 
처음 이전 다음 목록 홈 안내 쓰기


Copyright(c) 2000 technote inc